판스틸러-국악의 역습
한국 전통 음악의 반란을 위해 국악전공자 배우 이하늬와 대중음악 프로듀서 윤상이 가수 강남과 실력과 인성을 겸비한 국악계 훈남들까지 합류한 프로젝트 그룹

2016-10-14 ~



판스틸러 - 국악의 역습 
“고리타분하다”, “어렵다” 로 치부되고 있는 한국 전통 음악의 반란을 위해 국악전공자 배우 이하늬와 대중음악 프로듀서 윤상이 손잡았다. 여기에 가수 강남과 실력과 인성을 겸비한 국악계 훈남들까지 합류한 프로젝트 그룹 <판스틸러스>! 파이널 공연 : 뉴 브랜드 ‘판’을 구성하기 위한 그들의 고군분투기와 함께 대중을 향한 국악의 대역습이 지금 시작된다.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