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오의 희망곡‘ 김신영, DJ 3주년 맞이 ˝변화는 있겠지만 변함없이˝ 운영자  |   2015-10-26

첨부파일 : 1022 김신영 DJ 3주년 기념


- DJ 김신영, ‘정희‘ 3주년 특집 방송청취자와 급만남

 


김신영이 라디오 진행 3주년을 맞아 감사 인사를 전했다.

 

22일 오후 김신영 소속사 A9미디어 측은 "지난 2012 10 22일부터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정오의 희망곡‘) DJ를 맡아 진행해 온 김신영이 오늘 3주년을 맞이했다"고 밝혔다.

 

이에 김신영은 "변화는 있겠지만 변함없이 여러분들과 함께 하겠다"며 이어 "저 개인적으로 성숙해지기는 하겠지만 웃긴 김신영은 계속 될 것이다. 쑥스럽지만 청취자들과 MBC에 감사하다"라고 애정 어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날정오의 희망곡 3주년 기념 특집 방송으로 이뤄졌다. 평소 김신영의 절친한 친구로 알려진 가수 나비와 옥상달빛이 출연해 자리를 빛냈고, 특히 3~4부에는 청취자들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가든 스튜디오로 깜짝 초대하는 급만남을 마련해 눈길을 끌었다.

 

김신영은 지난 2010년 신동과 함께 진행했던 라디오 프로그램심심타파를 하차한지 2년 만에 DJ로 컴백했다. 그는 특유의 유쾌한 에너지를 낮 시간에도 발산하면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김신영의정오의 희망곡는 매일 낮 12시부터 2시간 동안 청취자들을 찾아간다.


이전글 이전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여자사람친구’ 양세찬 “홍석천 형님, 꼭 한 번 와주세요”
  • 목록